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6일 추석연휴를 맞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할머니들을 방문해 안부인사를 전했다. 강 장관은 이날 ‘평화의 우리집’과 ‘나눔의 집’을 방문했다. 그는 할머니들에게 안부와 인사를 전하며 추석 선물을 전달했다. 할머니들은 강 장관의 방문에 감사를 표하면서 위안부 문제의 올바른 해결을 당부했다. 이에 강 장관은 “현재 한·일 위안부 합의 관련 태스크포스(TF)가 출범해 활동 중이며 합의에 대한 정부 입장은 TF의 결과 보고서를 감안해 수립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다. 강 장관은 따로 거주 중인 피해자 할머니들에게도 개별적으로 선물과 서한을 보냈다. 외교부는 앞으로도 기회가 있을 때마다 직접 할머니들을 만나 의견을 청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앞서 강 장관은 후보자 시절인 지난 6월 '나눔의 집'을 방문해 할머니들을 만났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