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경남 창원의 모 대기업 회사원으로 알려진 50대 남성이 6살 유치원생을 성폭행한 혐의로 구속됐다. 경남경찰청은 여자아이를 성폭행한 혐의로 50대 남성 A씨를 구속하고 검찰에 송치했다고 밝혔다. 3일 SBS 뉴스 보도에 따르면 A씨는 지난달 주말 낮에 놀이터에서 놀던 여자아이를 자신의 차로 데려가 성폭행했다. A씨와 피해 아동은 동네 이웃지간인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당시 술에 취해 잘 기억이 나지 않는다며 혐의를 부인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재 피해 아동은 충격을 받고 상담센터에서 심리치료를 받고 있다. 경찰은 사건이 민감해 수사 내용을 알려줄 수 없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