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청송문화관광재단(이사장 한동수)은 청송의 대표적인 향토문화유산인 청송백자가 7일부터 11일까지 서울 코엑스에서 열리는 ‘2018 서울리빙디자인페어’에서 전시된다고 밝혔다. 서울리빙디자인페어는 올해 24회째를 맞는 국내 최대 규모의 리빙 브랜드마케팅 전시회로 청송백자는 8년째 기획전시에 참여하고 있다. 청송백자는 글로벌 트렌드로 손색이 없는 한국적 아름다움을 대표한다고 평가받고 있다. 이번 전시에서는 1인 반상기 세트를 특별기획 한정 상품으로 선보인다. 한동수 이사장은 “과감한 마케팅 전략으로 청송백자가 국내는 물론 세계적인 명품도자로 발전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청송백자는 양구백자, 해주백자, 회령자기와 함께 조선시대 4대 민요로 꼽힌다. 청송지역에만 생산되는 ‘도석(陶石)’이라는 돌을 원료로 분쇄에서부터 성형, 청송지역의 천연 보래 유약작업까지 모든 공정을 수작업으로 만들고 있다. 1958년 이후 역사의 뒤안길에서 잊힐 뻔 했지만, 청송군의 복원 노력으로 현재 청송백자의 마지막 사기대장이었던 고만경 옹을 중심으로 청송백자의 전승과 발전을 위해 힘쓰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