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장흔성)는 지난 5일 다문화가족 한국어 교육 및 찾아가는 공부방 개강식을 가졌다. 한국어 교육은 결혼이민자와 중도입국자녀의 한국어 및 한국 문화 습득을 통해 한국어능력을 향상시켜 가족 간의 원활한 소통과 한국생활에 안정적인 적응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함을 목적으로 매년 진행되고 있다. 결혼이민자들의 거주 연한과 한국어 구사능력을 토대로 초기입국자을 위한 첫걸음반부터 고급반까지 총 5단계에 걸쳐 수업을 진행하며 공부방에서는 한국어 수업 외에도 한국문화의 이해, 한국 제도에 대한 교육, 부모교육 등 다문화가족의 한국사회 안정적 정착을 위한 프로그램을 다양하게 진행하고 있다. 구미시 외국인 주민현황조사 결과에 따르면 2016년 기준 혼인귀화자 833명, 한국국적을 가지지 않은 결혼이민자 989명으로 총 18225명의 결혼이민자가 거주하고 있으며 외국인 근로자를 포함한 거주외국인은 9030명인 것으로 나타났다. 구미시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결혼이민자의 거주 지역을 감안, 형곡동에 위치한 센터 외에도 양포공부방과 고아공부방을 운영하며 결혼이민자들의 교육기회 균등성 확보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