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문화예술분야에서 취·창업을 원하는 구직자와 해당 분야 기업 간 만남과 소통의 장이 마련된다. 서울산업진흥원과 프레임 이화창조아카데미가 주최하고, 이화여대 공연문화연구센터가 주관하는 ‘2018 문화산업 4.0: 일자리페스티벌’이 오는 12일 오후 1시부터 7시까지 서울 서대문구 이화여대 다목적홀과 이삼봉홀에서 열린다. 2016년 7월에 이어 올해 2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는 ‘새로운 세상을 여는 힘, 문화예술’을 주제로 한다. 이날 행사장에는 △마스터플랜 뮤직 그룹 △블루스퀘어 △세종문화회관 △스마트스터디 △신시컴퍼니 △씨네21 △예스이십사라이브홀 △유진엠플러스 △인터파크 △KCMI △한국공연장매니저협회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등 국내 문화예술 기업·기관의 현직자들이 참여해 직접 구직자들과 일대일 상담을 진행한다. 4차 산업혁명에 발맞춰 문화산업 미래를 엿볼 수 있는 프로그램도 준비된다. △SBA 서울신직업인재센터 신직업관 △블루캔버스 △스크루바 △아트숨비 △알틴코 △원데이원커뮤니케이션 등 융·복합 스타트업의 다양한 전시와 체험존을 만나볼 수 있다. 구직자들의 자기계발을 위한 부대행사도 운영된다. 전문가들의 일대일 자소서 컨설팅 부스, 청춘과 취업을 주제로 한 특강이 마련되며, 헤어·메이크업 서비스를 포함한 이력서 사진촬영 등도 이날 행사장 내에서 무료로 제공된다. 행사 담당자는 “이번 일자리 페스티벌에는 기존의 문화예술 분야, 공연기획 관련 업체뿐만 아니라 새롭게 등장하고 있는 융·복합 분야 스타트업들도 참여한다”며 “취업 준비생과 구직자들은 문화예술분야 기업들의 실무적인 정보를 습득하고, 빠르게 변화하는 문화산업 현장을 체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