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신지예 녹색당 서울시장 후보가 지지율 1.2%를 얻은 것으로 조사됐다. KBS·MBC·SBS 등 지상파 방송사가 여론조사기관 칸타퍼블릭·코리아리서치센터·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지난 2~5일까지 여론조사를 실시, 6일 발표한 결과 이 같이 나타났다. 신 후보는 거대 정당 후보들에 비해 상대적으로 열세에 놓여있음에도 1.2%를 기록해 주목을 끈다. 한편, 박원순 민주당 후보는 49.3%의 지지율을 얻었으며, 김문수 한국당 후보는 13.6%, 안철수 바른미래당 후보는 10.7%를 나타냈다. 이어 김종민 정의당 후보가 1.3%, 신지예 후보가 1.2%, 김진숙 민중당 후보와 인지연 대한애국당 후보는 0.1%의 지지율을 기록냈다. 이번 조사는 유무선 전화면접조사(유선 16~25%, 무선 75~84%) 방식으로 진행됐다. 6·13 지방선거 광역단체장 선거구 17개 시·도에 거주하는 성인 유권자 800~1008명을 상대로 했으며, 응답률은 각 시·도별 14~26%다. 표본오차는 각 시·도별 95% 신뢰수준에서 ±3.1~3.5%포인트다. 선거 관련 기타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