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지난 7일, 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 김동구)은 안산시와 환경미화원을 대상으로 '야외 근로자 미세먼지 건강보호 시범사업' 업무협약을 경기도 안산시 상록구청 시민홀에서 체결했다. 수도권대기환경청은 "환경미화원들이 하루 8시간 이상을 도로변에서 작업하기 때문에 미세먼지에 쉽게 노출되고 이로 인해 호흡기 질환에도 취약하기 때문에 이번 시범사업 대상으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시범사업을 통해 고농도 미세먼지가 발생할 경우에도 장시간 야외에서 근무하는 안산시 환경미화원 약 500명에게 방진 마스크를 지급한다. 수도권대기환경청은 안산시와 함께 환경미화원에게 방진 마스크 지급 외에도 미세먼지의 위해성, 미세먼지 농도 확인 방법, 미세먼지 대응요령 등을 교육할 예정이다. 또한 수도권 내 지자체별 공공근로자(환경미화원, 공용주차장 관리원 등)에 대한 미세먼지 마스크 지급 여부 등을 조사하여 다른 지자체로 시범사업을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