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신문

전체메뉴 보기
  • SNS 기사 공유카카오톡으로 보내기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 2018 여성신문 30주년,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

  •  
  • SINCE 1988 : 여성운동 · 페미니즘 · 젠더민주주의

    성평등 사회로 가는 디딤돌,
    ‘여성신문’과 함께 해주세요.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는 6·13 지방선거의 참패 책임을 지고 14일 대표직에서 사퇴할 것으로 보인다. 홍 대표는 당 지도부와 함께 이날 오후 6시 서울 여의도 당사에 마련된 상황실에 모여 방송3사 출구조사를 시청하다 출구조사결과를 확인한 후 곧바로 상황실을 떠났다. 이어 오후 9시쯤 페이스북에 글을 올려 “출구조사가 사실이라면 우리는 참패한 것이며, 참패에 대한 모든 책임은 나에게 있다”면서 “그러나 아직도 믿기지 않은 부분이 있다...개표가 완료되면 내일 오후 거취를 밝히겠다”고 했다. 9시 개표 상황에서 한국당은 17개 광역단체장 선거에서 대구시장과 경북지사 단 2곳에서만 승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당은 14일 오후 2시 여의도 당사에서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지방선거 후 당 수습 방안에 대해 논의할 방침이다. 앞서 선거기간 동안 단체장 선거 후보들은 홍대표의 지원 유세가 득표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이유로 공개적으로 거부하는 등 리더십 논란이 벌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