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성계 소식] 한국YWCA연합회, 한영수 신임 회장 선출
[여성계 소식] 한국YWCA연합회, 한영수 신임 회장 선출
  • 강푸름 여성신문 기자
  • 승인 2018.02.08 11:20
  • 수정 2018-02-08 11: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영수 한국YWCA연합회 신임 회장 ⓒ한국YWCA연합회 제공
한영수 한국YWCA연합회 신임 회장 ⓒ한국YWCA연합회 제공

한국YWCA연합회는 지난 6~7일 열린 정기총회에서 한영수 제1부회장이 제46대 회장으로 선출됐다고 7일 밝혔다. 제1부회장에는 원영희 제2부회장이, 제2부회장에는 이종임 제2회계가 뽑혔다. 

한 신임 회장은 1968년 YWCA 대학 조직인 ‘대학Y’ 회장으로 YWCA와 인연을 맺었다. 이어 한국YWCA연합회 위원, 실행위원, 회원Y협력지원위원장, 복지사업단 이사, 부회장 등을 역임하며 50년간 YWCA에서 헌신해왔다.

그는 취임식에서 “100년의 YWCA가 어떤 모습으로 서 있는가는 우리가 어떻게 결정하고 실행하는가에 달려있다”며 “회원들의 소리를 겸손히 받고 시민들, 특히 여성과 청년의 기대를 새겨듣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한국YWCA 정기총회 참석자들은 서지현 검사의 용기 있는 성폭력 피해 폭로로 사회 전반에 확산되고 있는 ‘미투(Metoo)’ 운동을 적극 지지하고, 전국 52개 YWCA가 성폭력을 근절하기 위한 활동에 발 벗고 나설 것을 결의했다.

1992년 창립된 한국YWCA는 기독교 정신을 바탕으로 여성이 바로서는 세상을 만들기 위해 힘써왔으며 전국 52개 지역 YWCA를 중심으로 10만여명의 회원들이 활동하고 있다. ‘생명의 바람, 세상을 살리는 여성’이라는 슬로건을 내걸고 탈핵캠페인과 에너지전환 정책수립, 성평등 교육과 여성폭력추방 캠페인, 평화교육과 인도적 대북지원, 어린이·청소년·청년 교육프로그램 개발운영, 여성 직업훈련과 능력개발, 돌봄 사회화를 위한 지원 등 다양한 활동을 벌이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