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포토] 만학도들의 영어 장기자랑
[W포토] 만학도들의 영어 장기자랑
  • 이정실 기자
  • 승인 2018.11.02 17:53
  • 수정 2018-11-02 17: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하고 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하고 있다.

유창한 영어실력과 연기력을 겸비한 만학도들의 맛깔난 공연무대가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열렸다.

개교 65주년 맞이 일성여자중고등학교(교장 이선재)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에는 중학교 7팀, 고등학교 8팀 총 15팀이 출전해 ‘심청전’, ‘흥부와 놀부’, ‘신데렐라’ 등 동서양의 고전극을 영어로 연기했다. 고령의 나이가 무색할 만큼의 열정과 실력을 갖춘 학생들은 그동안 갈고 닦은 실력을 마음껏 뽐내며 웃음과 열정이 넘치는 감동의 무대를 선보였다.

일성여자중고등학교는 과거 여러 가지 사정으로 제때에 학업을 마치지 못한 40대에서 80대까지의 만학도들이 중·고등학교 과정을 공부하는 2년제 학력인정 평생학교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하고 있다.
일성여자중학교 3학년 1반 학생들이 '선녀와 나뭇꾼' 공연을 하고 있다. 학생들은 작지만 씩씩한 나뭇꾼을 보여주겠다고 말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하고 있다.
고등학교 3학년 1반 학생들의 'DOCTOR DOCTOR' 공연. 졸업 전 멋진 추억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고 한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영어연극 공연을 하는 참가팀을 학급 친구들이 응원하고 있다.
영어연극 공연을 하는 친구들을 응원하기위해 같은 반 친구들은 피켓 등을 손수 만들어 열띤 응원을 펼쳤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하고 있다.
영어말하기대회를 통해 영어공부의 매력에 푹 빠졌다는 일성여자고등학교 1년 3반 학생들이 '시집가는 날'을 공연하고 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하고 있다.
학생들이 사랑의 가치는 신분을 초월한다는 내용의 '시집가는 날'을 영어로 공연하고 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이선재 교장선생님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이선재 교장선생님이 경연을 마친 학생들에게 격려의 인사말을 하고 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경연 후 심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경연 후 심사결과를 기다리고 있다.
1일 서울 마포구 마포아트센터 대공연장에서 일성여자중고등학교 제17회 영어말하기대회가 열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마치고 관객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학생들이 영어연극 공연을 마치고 관객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