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C “도쿄 올림픽 연기 포함 세부적 논의 시작…취소는 의제 아냐”
IOC “도쿄 올림픽 연기 포함 세부적 논의 시작…취소는 의제 아냐”
  • 진혜민 기자
  • 승인 2020.03.23 10:20
  • 수정 2020-03-23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4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이사회를 마치고 기자회견하고 있다. 바흐 위원장은 7월 예정된 일본 도쿄올림픽 취소나 연기는 논의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일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00명을 넘어서면서 오는 7월 24일부터 8월 9일로 예정된 도쿄올림픽을 취소 또는 연기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4일(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이사회를 마치고 기자회견하고 있다. 바흐 위원장은 7월 예정된 일본 도쿄올림픽 취소나 연기는 논의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일본 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1000명을 넘어서면서 오는 7월 24일부터 8월 9일로 예정된 도쿄올림픽을 취소 또는 연기해야 하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갈수록 커지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22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도쿄 올림픽을 연기하는 방안이 하나의 선택사항이라고 발표했다. 다만 취소는 안 될 것이라고 언급했다.

IOC는 이날 긴급 집행위원회를 진행한 뒤 발표한 성명을 통해 “IOC는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와 일본 당국, 도쿄도와 협력해 시시각각으로 변하는 세계적인 보건 상황과 올림픽에 대한 영향 평가를 완료하기 위해 (올림픽을) 연기하는 시나리오를 포함한 세부적인 논의를 시작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IOC는 앞으로 4주 안에 해당 논의를 마무리할 것이라고 자신한다”고 밝혔다.

앞서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은 지난 20일 뉴욕타임스와의 인터뷰에서 정상 개최를 추진한다면서도 “다른 시나리오를 고려하고 있다”며 연기 가능성을 내비쳤다.

IOC는 다만 성명에서 “IOC 집행위원회는 도쿄 올림픽을 취소한다고 해서 문제가 해결되거나 도움이 되지 않는다는 점을 강조했다”며 “취소는 의제가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IOC는 바흐 위원장이 집행위원회 회의가 끝난 뒤 IOC의 접근 방식에 대한 설명을 제공하는 편지를 선수들에게 보냈다고 주장했다.

바흐 위원장은 편지를 통해 “사람의 생명은 올림픽의 개최를 포함한 모든 것에 우선한다”며 “IOC는 해결책의 일부분이 되길 원한다”고 썼다.

그는 “우리는 관련된 모든 사람의 건강을 보호하고 바이러스 억제에 기여하는 것을 우리의 주된 원칙으로 삼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다섯 개 대륙의 많은 선수와 각국의 국가올림픽위원회(NOC), 종목별 국제연맹(IF)이 표현해온 희망이 실현될 것”이라며 “이 어두운 터널의 끝에는 올림픽 성화가 불타고 있을 것”이라고 했다.

오는 7월 24일 개막 예정인 도쿄 올림픽은 최근 전 세계적으로 확산하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취소 또는 연기해야 한다는 여론이 우세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