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청년예술인 위한 ‘서리풀 Y 페스티벌’ 개최
서초구, 청년예술인 위한 ‘서리풀 Y 페스티벌’ 개최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0.12.15 13:37
  • 수정 2020-12-15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19일 4일간 다채로운 무대
 '서리플 Y 페스티벌' 안내 포스터 ⓒ서초구청

서울 서초구(구청장 조은희)는 서초문화재단(대표이사 박동호)과 함께 오는 16일부터 19일까지 나흘간 청년예술인들의 축제 ‘서리풀 Y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5일 밝혔다.

‘힘내라 청년예술!’ 이라는 주제로, 순수 클래식부터 실험적인 예술 장르까지 과감하고 감각적인 청년예술인들의 다양한 프로그램이 온라인을 통해 선보인다. 모든 공연은 서초문화재단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 중계된다.

개막일인 16일 오후 7시30분에는 ‘KBS 한전음악콩쿨’ 입상자 4인의 피아노, 첼로, 클라리넷, 소프라노 협연을 유튜브 채널을 통해 만날 수 있다. 이어 17일 오후7시 30분에 반포심산아트홀에서 청년 프로듀싱 밴드 ‘더 포지티브(the POSITIVE)’와 아카펠라 그룹 ‘나린’의 공연이 생중계된다.

18일 오후7시 30분에는 반포심산아트홀에서 클래식 현악앙상블 ‘크레스코 앙상블(Cresco Ensemble)’과 2019 JTBC 슈퍼밴드에서 우승하며 결성된 4인조 밴드 ‘호피폴라’의 무대가 펼쳐진다.

마지막날인 19일 오후7시부터 ‘청년예술인 오픈테이블’에서는 서초구의 청년예술인들이 함께 모여 ‘서초에서 예술하기’를 주제로 소통한다.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초구청

조은희 구청장은 “이번 ‘서리풀 Y 페스티벌’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예술인들에게 위로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청년예술인이 활발하게 활동할 수 있는 기회를 넓혀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