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대문구, 교육부 2021년 미래교육지구에 선정
서대문구, 교육부 2021년 미래교육지구에 선정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0.12.21 11:39
  • 수정 2020-12-21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 단위 교육 거버넌스 활성화
마을과 함께하는 학교지원 추진
‘3D펜을 이용한 만들기’ 활동 진행 모습 ⓒ서대문구청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가 교육부 2021년 미래교육지구(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 사업 공모에 서울시교육청 및 서울시서부교육지원청과 공동 응모해 최종 선정됐다.

‘미래형 교육자치 협력지구’는 교육청과 지자체가 지속가능한 지역교육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지역 특성에 맞는 우수 모델 개발할 수 있도록 교육부가 선정하고 1년간 최대 1억5000만원을 최대 3년간 지원한다.

구는 2015년부터 관내 청소년들이 스스로의 꿈과 끼를 마음껏 펼치면서 자랄 수 있도록 서대문혁신교육지구를 운영해 왔다.

올해 사회적 거리두기로 인한 어려움 속에서도 교육 현장의 목소리에 발 빠르게 대응해 학교에 온라인기기를 보급하고 무선인터넷망을 설치했으며 온라인수업을 지원하는 디지털튜터 사업을 시범 운영했다.

특히 모든 사업과 프로그램을 민관학이 함께 추진해 온 점이 교육부 심사 과정에서 좋은 평가를 받았다.

구는 미래교육지구 선정을 계기로 그간의 기반 위에 새해 ▲동 단위 교육 거버넌스 활성화 프로젝트 ‘판’ ▲마을과 함께하는 학교지원사업 ‘상상하라’ ▲학교-마을 협력프로젝트로 온라인 수업 사각지대를 지원하는 토요동학교: 확장판 ▲학생 심리정서지원을 위한 달팽이학교 등을 추진한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 ⓒ서대문구청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학교와 마을, 교육청과 지자체 간 협력을 통해 앞으로도 청소년들의 소중한 일상과 행복한 배움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