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다 잘 대구', 만남보다는 마음을 전하세요!
‘2021 다 잘 대구', 만남보다는 마음을 전하세요!
  • 대구=권은주 기자
  • 승인 2021.02.04 12:34
  • 수정 2021-02-04 1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 새해인사 수달 이모티콘에 담아 제작 배포
코로나19로 비대면, 거리두기로 만남 어려워
즐겁고 긍정적인 문구와 동작 16종
ⓒ대구시 홍보브랜드담당관
ⓒ대구시 홍보브랜드담당관

대구시(시장 권영진)는 '2021년 건강하고 희망적인 한 해가 되기를 바라는 마음'을 담아 ‘설맞이 수달 이모티콘’을 제작하고 4일 오후 2시부터 선착순 배포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들지만 흰 소와 함께 하길 바라며 ‘2021 다 잘 대구’ 등 즐겁고 긍정적인 문구와 동작으로 구성, 16종을 제작했다.

수달 이모티콘에는 비대면 만남이 일상이 된 지금 거리는 멀더라도 마음만은 함께할 수 있도록, 일상방역을 위한 ‘마스크 쓰GO 운동’ 홍보, ‘집콕이 대세’, 사회적 거리두기로 서로의 안전을 지키는 모습 등 시민들이 공감할 콘텐츠가 담겨있다.

권기동 대구시 홍보브랜드담당관은 “설맞이 수달 이모티콘으로 코로나19로 직접 만날 수 없는 가족, 지인들과 안전하고 새로운 희망을 나눌 수 있는 메시지로 구성했다. 만남보다 따뜻한 마음을 전하는 소통의 메신저로 적극 활용하기 바란다.”고 말했다.

카카오톡 친구 검색 메뉴에서 ‘대구시청’을 검색한 후 채널을 신규로 추가하면 선착순 3만 8천명까지 무료로 다운로드 받을 수 있으며, 이후 30일간 사용이 가능하다. 또한 대구시청 홈페이지에서도 수달 이모티콘 파일을 다운받아 다양하게 사용할 수 있다.

ⓒ대구시 홍보브랜드담당관
ⓒ대구시 홍보브랜드담당관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