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구민과 함께하는 ‘폐금속 경진대회’ 실시
양천구, 구민과 함께하는 ‘폐금속 경진대회’ 실시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02.16 13:07
  • 수정 2021-02-16 13: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월 네 번째 금요일 ‘금 캐는 날’ 지정
재활용 수익금으로 저소득 이웃 지원
양천구, 폐금속 경진대회 사진 ⓒ양천구청
양천구, 폐금속 경진대회 사진. ⓒ양천구청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2월부터 11월까지 매월 네 번째 금요일을 ‘금 캐는 날’로 지정하고 구민과 함께 하는 전 직원 ‘폐금속 경진대회’를 실시한다.

2009년 서울시 「도시 광산화 프로젝트 추진 계획」에 따라 매년 구민과 직원들이 함께 참여하는 이 대회는 폐가전 등을 재활용해 자원을 아끼고 그 수익금으로 저소득 이웃을 돕는 등 일거양득의 효과를 거두고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 ⓒ양천구청
김수영 양천구청장 ⓒ양천구청

수거대상 가전제품은 소형가전제품과 폐건전지 등이며, 주민센터와 구청 청소행정과에서 무료로 수거하여 서울형 사회적 기업인 SR센터로 보낸다. 이곳에서 폐가전은 고철·구리 등 소중한 자원으로 분리‧판매되고 수익금은 저소득 이웃돕기, 취약계층의 고용창출 등 사회 환원 사업에도 사용된다.

지난해, 구민과 및 구청 부서(동 주민센터) 직원들이 모은 폐가전과 폐건전지는 약 200톤이었으며, 관내 초·중·고등학교의 폐휴대폰·폐건전지 수거 캠페인을 통해 우수학교로 선정된 양천고등학교에는 표창 및 부상을 지급하기도 하였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폐금속 재활용 사업은 금, 콜탄, 팔라듐 등 희귀금속을 추출하여 자원회수율을 높이고, 환경오염을 방지할 수 있을뿐더러 일자리 창출에도 기여도가 높다”면서 “올해도 구민과 직원들이 많은 관심을 갖고 함께 참여해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