테슬라, 전기차보다 비트코인으로 돈 더 벌었다
테슬라, 전기차보다 비트코인으로 돈 더 벌었다
  • 김현희 기자
  • 승인 2021.02.22 08:00
  • 수정 2021-02-22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트코인 매수 투자로 한달사이 10억달러 수익
테슬라 일론 머스크 ⓒAP/뉴시스
테슬라 일론 머스크 ⓒAP/뉴시스

"비트코인 안사면 바보"라며 비트코인 투자 열풍에 불을 붙였던 일론 머스크가 최고경영자(CEO)로 있는 전기자동차 업체  테슬라가 비트코인 투자로 벌써 10억 달러를 벌었다.

CBS마켓워치는 현지시간 21일 "테슬라는 불과 한 달도 안 되는 사이에 비트코인으로 10억 달러의 평가이익을 올렸을 것"이라며 "이는 지난해 전체 자동차 판매 순익보다 많다"고 보도했다.

지난해 테슬라는 전기차 판매로 7억2100만 달러의 순익을 올렸다.

테슬라는 지난 8일 공시를 통해 비트코인 15억 달러어치를 매입했다고 밝혔다. 이후 비트코인 옹호론를 유지하며 비트코인은 랠리를 거듭했다.

비트코인은 지난 19일 코인당 5만4000달러를 돌파해 시총이 1조 달러를 넘어섰고, 이날 5만8000달러를 돌파했다.

비트코인은 2021년 들어서만 90% 상승했다.

한편, 머스크는 20일 돌연 비트코인 가격이 비싸다며 지적했다.

그는 자신의 트위터에 “돈은 물물교환의 불편함을 피할 수 있게 해주는 데이터일 뿐이며, 이 데이터는 다른 모든 데이터처럼 지연과 오류가 있을 수 있다"며 "비트코인과 이더리움 가격은 좀 높아 보인다, 하하"라고 썼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