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저소득층 아동청소년에게 학원수강권 지원
성북구, 저소득층 아동청소년에게 학원수강권 지원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03.16 19:09
  • 수정 2021-03-16 1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위소득 120%이하 저소득 가구의 초·중·고교 재학 자녀 대상
1년간 학원수강권 무상지원
이승로 성북구청장 ⓒ성북구청
이승로 성북구청장 ⓒ성북구청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성북 희망! 배움터 프로젝트’에 참여할 장학생 60명을 모집하고 있다.

‘성북 희망! 배움터 프로젝트’는 학구열은 있으나 학습여건이 미흡한 저소득 가구 자녀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학원수강 장학 사업이다.

성북구 관계자는 “저소득가구 아동·청소년에게 학원 수강권을 무상 지원함으로써 학습욕구를 충족하고 학업 성취를 돕는 사업으로 가정 형편과 상관없이 미래세대에게 자아실현의 기회를 제공하고 이들이 성장하는 데 디딤돌을 놓아주고자 하는 사업”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2월 시작된 프로젝트는 성북구와 한국학원총연합회 성북지구, 서울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함께 협업하고 있다. 지역 내 교육격차 해소의 필요성에 공감한 민간자원이 성북구와 뜻을 모았다.

‘성북 희망! 배움터 프로젝트’ 모집대상은 기준 중위소득 120%이하 저소득 가구의 초·중·고교 재학 자녀이다. 교육기부에 참여한 22개 민간학원의 국어, 영어, 수학, 사회, 과학 등 단과반 무료 수강권을 지원한다. 선정된 학생은 지정 학원에서 1년간 무료로 수강할 수 있다.

‘성북 희망! 배움터 프로젝트’를 신청하고자 하는 희망자는 주소지 관할 동 주민센터로 방문해 신청서와 소득 및 재산관련 증빙서류, 개인정보활용동의서 등 필요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모집기간은 60명 신청 완료시까지이다.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성북의 미래세대 누구나 부모의 소득수준과 상관없이 마음껏 배우고 꿈을 키워나갈 수 있도록 지역 내 교육격차를 해소하는 것은 행정의 중요한 역할로 인식하고 있다”면서 “민간자원과 적극적으로 협업함으로써 미래세대가 행복한 성북구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는 각오를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