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화점들 '영어 키즈 카페'로 젊은 부모 공략나서
백화점들 '영어 키즈 카페'로 젊은 부모 공략나서
  • 김현희 기자
  • 승인 2021.04.28 11:06
  • 수정 2021-04-28 20: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 영어 키즈카페 '킨더마마 더 시그니처' ⓒ롯데백화점/여성신문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 영어 키즈카페 '킨더마마 더 시그니처' ⓒ롯데백화점/여성신문

백화점들이 잇달아 영어 키즈카페를 열고 있다.

구매력이 큰 젊은 부모를 잡기 위해 차별화된 서비스로 접근하는 것이다.

유통업계에 따르면,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은 오는 30일에 키즈 영어 놀이시설 '킨더마마 더 시그니처'를 연다.

기존 롯데문화홀을 리뉴얼 해 892㎡(270평) 규모로 원어민 교사가 상주하며 아이들과 함께한다.

올해 하반기 경기도 화성시에 설립 예정인 동탄점에도 다양한 영어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는 공간인 '세서미 스트리트'를 준비 준비 중이다.

현대백화점 충청점은 지난 23일 영어 키즈카페 '크레빌'을 열었다.

이곳에서는 원어민 교사가 그림책 읽기, 미술 수업, 보드게임, 체육 등의 수업을 직접 진행한다.

2019년 신세계백화점이 업계 최초로 문을 열었던 영어 키즈카페 '프로맘킨더'를 시작으로 백화점마다 앞다투어 키즈 카페를 만들고 있다.

백화점들이 이러한 키즈카페를 연이어 만드는 이유는 구매력이 높은 젊은 부부들이 아이들의 교육과 놀이를 두 마리 토끼를 다 잡을 수 있는 시설을 원하기 때문인 것으로 설명한다.

한 백화점 관계자는 “과거에는 엄마들은 쇼핑하는 동안 키즈카페에서 아이를 잘 돌봐주기만 해도 만족했지만 요즘은 학습의 효과도 얻기를 기대한다”며 "특히 영어를 접목한 프로그램 수요가 높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