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 '리얼돌 체험방' 논란 끝에 영업 포기
의정부 '리얼돌 체험방' 논란 끝에 영업 포기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6.07 18:46
  • 수정 2021-06-07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얼돌 판매 업체 사이트 캡처
ⓒ리얼돌 판매 업체 사이트 캡처

 논란이 일었던 경기 의정부시 내 '리얼돌 체험방'이 결국 문을 닫는다.

7일 의정부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건물에 부착한 간판이 철거됐다.

출입문에도 '영업 준비 중 논란이 발생해 폐업합니다'라는 글이 붙었다.

이 업소는 아직 사업자 등록을 하지 않아 별도의 폐업 절차를 진행하지 않아도 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업소는 이달 초 의정부시 내 신도시 중심가 건물 7층에 영업 준비를 했다.

개업 소식이 알려지자 학부모 단체와 같은 건물의 점포 업주 등이 반발하며 시청과 교육청 등에 민원을 제기했다.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 '영업을 중단시켜 달라'는 내용의 글이 올라오기도 했다.

리얼돌 체험방은 자유업종이어서 행정기관에 신고하지 않아도 된다.

또, 학교 경계로부터 200m 밖에 있어 단속 대상도 아니었다.

의정부시 관계자는 "해당 업소가 주변의 민원과 압박을 견디지 못해 폐업을 결정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한편, 경찰청은 여성가족부, 지방자치단체와 다음 달 31일까지 리얼돌 체험방 온·오프라인 광고와 용도·시설 미변경 등 불법행위에 대해 합동 단속한다.

이 업소는 아직 리얼돌을 보관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돼 단속 대상에는 제외되지는 않았다.

경기북부에는 현재 이 업소를 포함해 의정부시와 고양시 등에서 리얼돌 체험방 7곳이 운영 중인 것으로 파악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