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북구 청소년놀터, 여름방학 특별 프로그램 운영
성북구 청소년놀터, 여름방학 특별 프로그램 운영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07.04 16:07
  • 수정 2021-07-04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북구 내 6개소 운영
12~19세 누구나 무료 참여 가능
놀터랑 놀며들기 안내 포스터 ⓒ성북구청
놀터랑 놀며들기 안내 포스터 ⓒ성북구청

서울 성북구(구청장 이승로)가 ‘코로나로부터 안전하고 놀거리가 가득한 놀터, 나의 권리도 배워보자’라는 주제로 이번 7~8월 여름방학 두 달 간 아동·청소년 대상 청소년놀터 여름 특집 「놀터랑 놀며들기」를 진행한다.

성북구 놀권리 거점공간 ‘청소년 놀터’는 지자체 최초로 올해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2차 인증을 준비 중인 성북구에서 2017년부터 아동과 청소년이 누려야 할 ‘놀권리’를 위해 조성한 놀이 거점공간이다. 종암동 ‘ㅁㅁ(미음미음)’ 동선동 ‘동행라온’ 장위동 ‘잠시만놀다가’ 등 6개소를 현재 운영하고 있다.

6일부터 ‘울:섬&쉼표’ <울섬 여름방학 프로젝트>의 「무비썸머데이」, ‘푸른마을’의 <푸른마음,푸른바다> 「씨(sea)코스터」, ‘성북도담’의 <도담 스마트폰 무비스쿨>을 포함해 총 19개의 특별 프로그램과 ‘잠시만놀다가’의 「잠시만 구해줘」 등 30개 상시 프로그램이 운영된다.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코딩, 연극, 스마트폰 무비스쿨을 주제로 오는 21일부터 특강도 총 4회 진행될 예정이다. 모든 프로그램과 시설 위치 등은 성북구 청소년 놀터 홈페이지(http://play.sb.go.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그 밖에 성북구는 놀터에 근무 중인 18명의 놀이큐레이터를 대상으로 이달에 아동인권교육을 실시하고, 시설 방문 청소년에게는 아동 인권에 대해 알아보는 프로그램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올 여름 뭐하고 놀지 막막한 12~19세의 청소년이라면 누구든지 사전 접수를 통해 무료로 청소년 놀터의 프로그램에 참여할 수 있다. 7월 1일부터 선착순으로 접수가 시작되며 참여를 희망하는 청소년 및 학부모는 홈페이지 또는 전화 문의 후 놀터에 방문하면 된다.

이승로 성북구청장 ⓒ성북구청
이승로 성북구청장 ⓒ성북구청

이승로 성북구청장은 “청소년놀터는 배움의 공간이자 아이들이 주인의식을 갖고 민주시민으로 자라나는 놀이터”라고 강조하면서, “아동청소년이 건강하게 자랄 수 있는 마을 환경을 가까이에 조성해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차질 없이 운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