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신 1차 접종 17일 70% 넘어설 듯
백신 1차 접종 17일 70% 넘어설 듯
  • 유영혁 객원기자
  • 승인 2021.09.17 11:18
  • 수정 2021-09-17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부겸 국무총리 "추석연휴 풍선효과 우려" 방역협조 당부
26일 오전 서울 동작구 사당종합체육관에 마련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이 백신 주사를 맞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서울의 한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에서 시민이 백신 주사를 맞고 있다. ⓒ뉴시스·여성신문

백신 1차 접종자가 17일 전국의 70%를 넘어설 것으로 보인다. 백신 2차 접종자도 이날부터 잔여백신을 맞을수 있다.

질병관리청에 따르면 전날까지 백신 1차 접종자는 35,414,516명으로 전국민의 69%, 18세 이상은 80.2%를 기록했다.

백신접종 완료자는 21,489,009명으로 41.8(18세 이상 48.7%)로 나타났다.

이와 관련해 김부겸 국무총리는 17일 세종로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에서 "오늘 중 전 국민의 70%가 1차 접종을 마치실 것"이라며 "1차접종 목표가 달성돼 정부는 이제 '2차접종'의 속도를 높여 나가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김총리는 "'1차 접종자'에게만 허용됐던 잔여백신을 오늘부터는 '2차 접종자'도 맞을 수 있도록 하겠다"며 "여러가지 사정으로 아직까지 예방접종을 받지 못하신 분도 내일부터 접종을 예약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 총리는 "수도권 확진자가 연일 80%에 육박하는 상황에서 명절 대이동으로 '비수도권으로의 풍선효과'가 현실화되지 않을까 걱정이 크다"며 추석연휴 기간에 방역에 협조해 줄 것을 국민들에게 당부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