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가을걷이 ‘벼 베기·박 공예 체험’ 운영
양천구, 가을걷이 ‘벼 베기·박 공예 체험’ 운영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10.15 11:14
  • 수정 2021-10-15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29일 양천도시농업공원과 신트리공원

서울 양천구(구청장 김수영)가 오는 21~29일까지 7일간 양천도시농업공원과 신트리공원에서 ‘논에서 놀자’, ‘할로윈데이 박 공예 체험’ 등 다양한 가을걷이 행사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도심에서 접하기 어려운 벼 생장과 수확과정을 체험하고 이를 이용한 공예체험을 통해 농업의 소중함을 깨닫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다.  

21일 신트리공원에서 진행되는 ‘논에서 놀자’ 체험은 ‘신트리 꼬마 농부학교’ 프로그램에 참여하는 유치원 원아를 대상으로 한다. 아이들은 농기구에 대한 안전교육을 받은 후 꼬마 농부학교 운영강사의 지도에 따라 벼 베기, 홀태 훑기 체험, 탈곡기 관찰 등의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또 공원 텃밭을 돌아보며 고구마, 배추, 무 등 밭작물을 수확해보고 관찰할 예정이다.

22일 양천도시농업공원에서 이뤄질 ‘가족과 함께 논에서 놀자’ 체험은 양천구민으로 이뤄진 가족 구성원을 대상으로 한다. 가족과 함께 소중한 수확의 기쁨을 나누고 싶은 주민은 15~19일 양천구청 홈페이지 통합예약 포털에서 접수하면 된다. 이번 체험은 3인 이하 8가족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최종 참여 명단은 양천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된다.

2020년 벼 베기 활동 사진 ⓒ양천구청
2020년 벼 베기 활동 사진 ⓒ양천구청

25~29일 양천도시농업공원과 신트리공원 텃밭에서 진행되는 ‘할로윈 데이 박 공예 체험’은 수확한 박에 물감 등 각종 도구를 이용해 꾸미는 공예활동이다. 

모든 체험활동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참여 가족과 어린이는 20명 내외로 제한하고, 마스크 필수 착용 및 참여자 간 거리 두기와 인원 분산을 위해 2개 조로 나눠 진행될 예정이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이번 가을걷이 체험을 통해 도심 속에서 자란 우리 아이들이 수확의 기쁨과 소중함, 노동의 가치를 직접 경험해볼 수 있는 유익한 시간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도시 어린이들의 감수성을 길러줄 수 있는 다양한 체험형 도시농업프로그램을 마련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