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보호종료아동 자립 지원 사업 추진
양천구, 보호종료아동 자립 지원 사업 추진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11.15 17:53
  • 수정 2021-11-17 1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리상담과 자립 교육 지원
따뜻한 도전 온도 사업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따뜻한 도전 온도 사업 홍보 포스터 ⓒ양천구청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심리상담과 자립 교육을 지원해 보호종료예정 아동에게 든든한 버팀목이 되기 위한 ‘따뜻한 도전, 온도(溫度)’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보호종료아동이란, ‘아동복지법’에 따라 만 18세가 됐거나 보호 목적이 달성돼 아동양육시설 및 가정위탁의 보호가 종료되는 아동을 뜻한다. 이들은 자립을 위해 홀로서기 과정을 거쳐야 하는데 현실의 장벽은 만만치 않다. 실제로 보호종료 아동 4명 중 1명은 기초생활보장수급자로 경제적인 문제뿐만 아니라 심리 · 사회적인 어려움까지 복합적으로 겪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따뜻한 도전, 온도(溫度)’ 사업은 크게 △집단상담 프로그램 △자립지원 프로그램으로 구성되며, 보호종료를 앞둔 고등학생 11명이 참여할 예정이다.

‘집단상담 프로그램’은 양천구 정신건강복지센터(센터장 김가은)와 함께한다. ‘자립지원 프로그램’은 실제 아동시설에서 퇴소한 이들이 모여 운영하고 있는 사회적 기업 <브라더스키퍼>와 연계해 12월부터 진행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보호종료 아동의 건강한 자립을 돕기 위해 엄마의 마음이 담긴 ‘따뜻한 도전, 온도’ 사업을 추진한다”면서 “아이들이 당당한 사회구성원으로 행복하게 살아갈 수 있도록 양천구는 앞으로도 곁에서 든든한 조력자로서 함께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