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의 여성마라톤, 함께 달려요
5월의 여성마라톤, 함께 달려요
  • 이하나 기자
  • 승인 2022.03.17 07:00
  • 수정 2022-03-17 0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4~9일 ‘랜선 스포츠’
21일부터 홈페이지 참가 접수
기능성 티셔츠·미니 슬링백·
기념메달 등 기념품 12종 증정
‘제22회 여성마라톤 with 랜선스포츠’ ⓒ여성신문
‘제22회 여성마라톤 with 랜선스포츠’ ⓒ여성신문

매년 5월을 여는 ‘여성마라톤 대회’가 지난해에 이어 비대면 방식으로 열린다. ‘제22회 여성마라톤 with 랜선스포츠’(여성마라톤)가 5월 4~9일 언제 어디서든 운동하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인증하는 온라인 레이스로 펼쳐진다.

여성신문과 서울특별시가 공동 주최하는 22회 여성마라톤 참가 신청은 3월 21일부터 4월 17일까지 대회 홈페이지(https://on-womenmarathon.co.kr)를 통해 진행된다. 선착순 6000명을 모집한다. 여성마라톤은 매년 서울 월드컵공원과 한강변에서 열리는 오프라인 마라톤대회였으나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해 지난해에 이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다.

여성마라톤 참가자에게는 여성마라톤 마스코트인 ‘신냥이’ 캐릭터를 활용한 기념 메달과 운동의 탄력을 더해줄 기능성 티셔츠 및 미니슬링백, 도레이첨단소재의 KF-마스크를 제공한다. 땀 냄새 걱정을 덜어줄 비욘드 딥 모이스처 데오 퍼퓸, 야외활동으로 생길 수 있는 피부고민을 해결해줄 아이소이 잡티세럼 KIT, 리앤케이 마스크팩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라엘 유기농 생리대, 닥터유 단백질볼 및 음료까지 총 12종의 기념품 세트가 제공된다.

©여성신문
©여성신문

여성마라톤 참가비는 1인당 1만5000원이며, 참가비의 수익금 일부는 여성인권증진을 위해 기부된다. 올해도 1+1 기부참가 이벤트를 실시해 참가자가 1명의 참가비를 추가로 신청하면 ‘아동복지센터 혜심원’의 아이들에게 참가권이 전달된다.

특히 올해는 여성마라톤 22주년을 맞아 1000명의 참가자가 함께 공동 목표를 갖고 2022km 달리기에 도전하는 ‘런데이챌린지’와 위드 코로나 시대에 맞춰 22명의 참가자와 함께하는 총 4회의 워킹크루 이벤트를 진행한다.

런데이챌린지는 참가 접수기간(3월 21일~4월 17일)동안 ‘RunDay(런데이)’ 앱을 설치한 뒤, ‘여성마라톤 2022km 달리기 도전’ 이벤트에 참여하고 필수 해시태그와 함께 SNS에 인증사진 및 운동 후기를 업로드 하는 방식이다. 목표를 달성하면 챌린지 참여자 1000명에게 존비스트 스포츠 장목 양말을 증정하며, 매주 22명에게 후기 추첨을 통해 모바일 상품권을 제공한다.

워킹크루 이벤트는 참가 접수기간에 별도로 참여 신청이 가능하며, 선정된 총 88명(22명씩 총 4회)에게는 전문코치와 함께 체계적인 워킹 프로그램과 플로깅에 참여할 수 있다. 이 이벤트는 서울의 주요 지역을 방문할 예정이며, 남산공원에서 시작해 매년 여성마라톤이 개최되는 월드컵공원에서 마무리될 예정이다. 워킹크루 이벤트 참여 시 현장에서 기념품이 증정되며, 플로깅 참여자에는 자원봉사 시간이 제공된다.

한편 참가자의 운동참여 독려를 위한 이벤트도 열린다. 달리기를 비롯해 홈트레이닝, 수영, 배드민턴 등 생활체육활동으로도 참여 가능하다. 운동인증 기간(5월 4~9일)동안 매일 운동을 한 후 SNS에 필수 해시태그(#2022여성마라톤, #최강열정)와 함께 게시물을 업로드 한 참가자 중 추첨을 통해 프로스펙스 에어젯 런닝화가 제공된다.

선착순 1000명에 한해 참가비 20% 할인해주는 얼리버드 이벤트를 진행한다.

자세한 사항은 홈페이지(https://on-womenmarathon.co.kr)와 인스타그램 계정(@womenmarathon)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