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결정... 3개월 일시 석방
검찰, 이명박 전 대통령 형집행정지 결정... 3개월 일시 석방
  • 신준철 기자
  • 승인 2022.06.28 18:42
  • 수정 2022-06-28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부구치소 수감 도중 기저질환 치료를 위해 50여일 간 병원에서 치료를 받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지난 2021년 2월 1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하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지난해 2월 이명박 전 대통령이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하고 있다. 뉴시스

이명박 전 대통령이 3개월 일시 석방됐다.

수원지검은 28일 형집행정지 심의위원회를 열고 이 전 대통령에 대해 3개월 동안 형집행정지 결정했다.

수원지검은 신청인의 건강 상태 등을 고려할 때 현저히 건강을 해칠 염려가 있다는 심의위원회 심의 결과를 따랐다고 밝혔다.

형집행정지 결정에 따라 지난주부터 서울 종로구 서울대병원에 입원 중인 이 전 대통령은 검찰이 지정한 장소에 기거하면서 수형자가 아닌 일반 환자 신분으로 입원 또는 통원 치료를 받는다.

이 전 대통령은 다스(DAS) 실소유 의혹 등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2020년 10월 대법원에서 징역 17년에 벌금 130억 원을 확정받아 수감 생활 중이었다.

한편, 정의당은 이명박 전 대통령의 형집행정지 결정이 ‘MB 사면’으로 이어지는 것은 단호히 반대한다고 이날 서면브리핑을 통해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