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성평등 추진단 ‘버터나이프 크루’ 4기 출범... 젠더갈등 완화 등 인식 개선 나서
청년 성평등 추진단 ‘버터나이프 크루’ 4기 출범... 젠더갈등 완화 등 인식 개선 나서
  • 김민주 기자
  • 승인 2022.06.30 10:44
  • 수정 2022-06-30 10: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가족부 정부서울청사 ⓒ뉴시스·여성신문
여성가족부 정부서울청사 ⓒ뉴시스·여성신문

여성가족부(장관 김현숙)는 30일 오후 서울 중구 로컬스티치에서 2022년 청년 성평등 문화 추진단 ‘버터나이프 크루’ 4기 출범식을 개최한다.

추진단은 이날 출범식을 시작으로 성평등, 젠더갈등 완화, 공정한 청년 일자리 환경 조성, 마음돌봄 등 4개 분야에서 콘텐츠 제작 및 인식 개선 활동을 펼친다.

여가부는 지난 5월 23일부터 3주간 4기 추진단을 공개모집하고, 총 29개 팀의 신청을 받아 주제의 적합성, 제안 내용의 창의성 및 타당성, 활동의지 등을 기준으로 총 17개 팀을 선정했다.

특히 올해는 특별분야로 ‘젠더갈등 완화’, ‘공정한 청년 일자리 환경 조성’ 분야를 신설했으며 일반 시민들과의 접점을 넓히기 위한 연수 프로그램, 토론회 등 활동도 병행한다.

추진단은 앞으로 6개월간 2030세대의 일상을 보다 성평등하게 만들어 나가기 위한 프로젝트 주제 연구와 캠페인, 콘텐츠 제작 등 다양한 문화 및 인식 개선 활동을 진행하며 8월에는 중간발표회, 11월에는 최종보고회, 12월에는 활동 결과물을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해 집중 홍보할 예정이다.

김현숙 여가부 장관은 “2030 청년들을 중심으로 양성평등 문화를 확산하고, 이 과정에서 성별, 세대 등 더욱 다양한 청년들과 시민들이 참여하며 공감대를 얻어나갈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