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평구, 임대주택 ‘청년 창업인의 집’ 입주자 모집
은평구, 임대주택 ‘청년 창업인의 집’ 입주자 모집
  • 고은성 기자
  • 승인 2022.11.29 17:23
  • 수정 2022-11-29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39세 이하 청년 대상
은평구 청년 창업인의 집 입주자 모집 안내문 ⓒ은평구청
은평구 청년 창업인의 집 입주자 모집 안내문 ⓒ은평구청

서울 은평구(구청장 김미경)는 청년 창업인 육성과 창업 성장기반 조성을 위해 맞춤형 공공임대주택 ‘청년 창업인의 집’에 입주할 청년을 모집한다고 29일 밝혔다.

'청년 창업인의 집'은 청년 예비·창업자의 창업공간과 주거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저렴한 보증금과 임대료로 공급되는 맞춤형 공공 임대주택이다. 은평구와 서울주택도시공사(SH)가 협력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이번 모집에서 전용면적 25~29㎡인 원룸형 4세대를 구한다. 12월 1~2일에 모집 대상 청년주택 내·외부 환경을 확인할 수 있도록 사전 공개한다. 현재 운영 중인 청년주택은 신사동에 총 32세대로 1호점 14세대, 2호점 18세대가 있다.

신청 자격은 지난 18일 기준 만19∼39세 이하 청년으로 서울시에 거주하는 3인 이하 무주택가구 구성원이면서 전년도 도시근로자 평균소득 70% 이하여야 한다.

입주를 희망하는 청년은 구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12월 6일까지 담당자 이메일로 제출하면 된다. 입주자가 되면 최초 2년간 거주할 수 있으며, 자격 충족시 최장 6년까지 연장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구 홈페이지 고시·공고에서 확인하거나 구청 사회적경제과 청년지원팀(02-351-6890)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