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민언련,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 창간
충북민언련,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 창간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2.12.01 14:35
  • 수정 2022-12-05 10: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여성의 공론장 역할 기대”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이 지난 11월 24일 펴낸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 창간호.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 제공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이 지난 11월 24일 펴낸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 창간호.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 제공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이 지난 11월 24일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를 창간했다. 청주시가 후원하고 충북민언련이 제작한다.

‘첫발을 떼다’, ‘여성이 입을 떼다’, ‘차별의 꼬리표를 떼다’라는 모토로 지역 여성들이 발행의 전 과정에 참여한다.

창간호에는 기사, 칼럼, 영화 비평, 만화 등 청주 시민 8인이 써 내려간 다채로운 이야기가 담겼다. 타블로이드판 16면으로 총 4000부를 인쇄했다. 청주에서 활동하는 여자 야구단과 풋살팀의 이야기(‘청주에서 운동하는 여자들’), 청년 여성의 농촌살이와 고민(‘이장이 꿈인 여자, 프로시골러 안재은 씨를 만나다’), 청주에서 대학을 다니는 타지역 출신 청년들이 본 청주(‘청년들은 왜 청주를 떠날까’), 비혼 1인 가구 여성의 시선, 2022년 충북여성영화제 현장, ‘낙태죄’ 폐지 후 청주에서 임신 중단하기 등을 담았다.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이 지난 11월 24일 펴낸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 창간호.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 제공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이 지난 11월 24일 펴낸 청주여성시민매거진 ‘떼다’ 창간호. ⓒ충북민주언론시민연합 제공

충북민언련은 여성 이용률이 높은 청춘잡담, 청년뜨락5959, 청주여성의전화, 청주YWCA 등 지방자치단체 위탁 기관 및 여성단체 등과 협력해 매거진을 배포, 비치했다. 단체 홈페이지와 블로그(https://blog.naver.com/cwcm2022)에서도 매거진을 접할 수 있다. 추가로 매거진 비치를 원하는 기관이나 단체, 개인의 문의도 받는다.

충북민언련은 향후 지원금 규모에 따라 매거진을 연 최소 2회, 최대 4회 정규 발행할 예정이다. 기고와 제보를 적극 환영하며, 매체 제작에 참여할 시민의 연락을 기다린다. 전화는 043-253-0383, 이메일은 ccdmcb2022@naver.com로 문의하면 된다.

매거진 편집인인 계희수 충북민언련 활동가는 “지역 여성들의 목소리와 관련 의제를 모아낼 공론장 역할을 할 수 있길 기대한다”면서 “지역 기반 매거진인 만큼 심각하고 무거운 문제뿐 아니라 소소하고 따뜻한 일상의 이야기까지 담으려 한다. 여성 인권에 관심 있는 시민 누구나 흥미롭게 읽을 수 있는 매거진을 만들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