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운행 12.5% 감축, 서울시 '에너지절약 종합대책' 발표
서울지하철 운행 12.5% 감축, 서울시 '에너지절약 종합대책' 발표
  • 온라인이슈팀
  • 승인 2013.06.10 23:06
  • 수정 2013-06-10 23: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8월 서울지하철 운행 대수가 12.5% 감축된다. 

서울시는 "최악의 전력수급 상황을 극복하기 위한 '2013 여름철 에너지절약 종합대책' 중 하나로 서울지하철을 7~8월에 감축 운행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이로써 평일 오전 10시~오후 5시 지하철 운행 편수가 1,050대에서 919대로 12.5% 감축될 예정이다.

이외에도 서울시는 "에너지를 절약하기 위해 피크시간대 청계천 및 중랑천 등에 내보내는 물의 양과 펌프 가동을 대폭 줄일 것, 에어컨을 켠 채 문을 열고 영업하는 업소에 대해 7월 1일부터 최대 300만원 과태료를 부과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시가 이런 대책을 마련한 이유는 올해 평균기온이 평년보다 높아 전력사용량이 급증할 것으로 전망되는 가운데 원전 가동이 중지돼 전력생산량은 줄어 대정전(블랙아웃)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기 때문이다. 

임옥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서울은 전력 자급률이 3.0%에 불과하다. 지방에서 어렵게 보내주는 전기를 낭비하는 것은 비윤리적이라는 인식을 서울시민 모두가 갖고 에너지 절약에 동참해 달라”고 말했다.

gabapentin generic for what http://lensbyluca.com/generic/for/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