컬링 규칙, 어떻게 하는거지? 한일전 생중계에 관심 '집중'
컬링 규칙, 어떻게 하는거지? 한일전 생중계에 관심 '집중'
  • 온라인뉴스팀
  • 승인 2014.02.11 18:41
  • 수정 2014-02-11 18: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 컬링 대표팀 김은지(오른쪽부터), 이슬비, 신미성이 11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소치 해안클러스터 아이스큐브 컬링 센터에서 열린 컬링 한국-일본 예선전 경기에서 신중하게 스위핑을 하고 있다.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dosage for cialis site cialis prescription dosage
여자 컬링 대표팀 김은지(오른쪽부터), 이슬비, 신미성이 11일 오전(현지시간) 러시아 소치 해안클러스터 아이스큐브 컬링 센터에서 열린 컬링 한국-일본 예선전 경기에서 신중하게 스위핑을 하고 있다.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gabapentin generic for what
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
dosage for cialis site cialis prescription dosage
ⓒ뉴시스·여성신문

'여자 컬링 대표팀' '이슬비' '컬링 규칙' '컬링 생중계'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이 11일(한국시간) 일본 대표팀과 소치동계올림픽 컬링 예선 1차전을 펼치면서 컬링 규칙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컬링은 빙판위에 스톤을 미끄러뜨려 표적(하우스)에 안착시켜 득점을 따는 경기다.   

팀은 4명(후보 1명외)의 선수로 이루어지며 한 게임은 10 엔드(end)로 구성됐다. 게임 당 약 2시간 40분이 소요된다. 일반적으로 리드, 세컨드, 써드, 바이스 스킵, 스킵 순서로 투구하며 경기 진행 중에는 선수들이 투구 순서를 변경할 수 없다.

양 팀은 각각 8개의 스톤을 던지며 상대팀과 한 번씩 번갈아 투구한다. 선수 1인당 1개씩 2회다. 총 16개의 스톤이 모두 투구되면 한 엔드가 끝난다.

8개의 스톤을 모두 던지면 하우스에 안에 남아 있는 스톤의 개수로 점수를 매긴다. 양 팀 스톤의 중심으로부터의 거리 측정이 필요할 경우 모든 스톤이 투구되고 난 후 바이스 스킵(컬링 팀에서 세 번째로 경기하는 선수. 스킵이 컬링할 때 팀의 헤드 역할)만이 심판에게 요구할 수 있다.

한편 한국 여자 컬링 대표팀은 이날 오후 2시부터 러시아 소치의 아이스큐브 컬링 센터에서 일본 대표팀과 예선 1차전을 벌여 12대 7로 승리했다. 신미성 김지선 이슬비 김은지 엄민지 등 5명으로 구성된 한국 대표팀은 사상 처음으로 올림픽에 진출해 값진 첫 승리를 거뒀다. 

컬링 대표팀은 12일 스위스-스웨덴, 14일 러시아-중국, 15일 영국, 16일 덴마크, 17일 미국, 18일 캐나다와 각각 경기를 치르게 된다.

컬링 규칙을 접한 누리꾼들은 "컬링 규칙, 생각보다 쉽네" "컬링 규칙, 아하. 알고보니 쉽고 재미있네", "컬링 규칙, 헉 이슬비나 봐야겠다", "컬링 규칙, 남아 있는 스톤 개수로 점수? 헉..."이라는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abortion pill abortion pill abortion pill
cialis coupon free prescriptions coupons cialis trial coupon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