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두의 올림픽’ 페스티벌 성료...청소년 1600명 참여
‘모두의 올림픽’ 페스티벌 성료...청소년 1600명 참여
  • 이세아 기자
  • 승인 2015.10.25 19:08
  • 수정 2015-10-25 1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umatriptan patch http://sumatriptannow.com/patch sumatriptan patch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
sumatriptan patch http://sumatriptannow.com/patch sumatriptan patch
cialis coupon free cialis trial coupon
ⓒ코카콜라 제공

한국 코카-콜라와 한국청소년건강재단이 대한체육회,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와 공동으로 주관하는 청소년 스포츠 축제 ‘모두의 올림픽’ 페스티벌이 24일 고양종합운동장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42개 학교 1,600여 명의 학생들이 참여한 가운데 학교별 토너먼트 종목(평등농구, 단결핸드볼) 2종, 올림픽 경험 종목(100m달리기, 높이뛰기, 사격, 컬링, 멀리뛰기), 플라잉 디스크, 드리블 슈팅 게임, 트릭아트 체험 등 다채로운 이벤트가 진행됐다. 

김연아∙장미란∙진종오∙남현희∙차범근 등 동하계 올림픽 스타들도 이번 행사에 참석했다.  전 축구국가대표 감독인 차범근 한국청소년건강재단 이사가 개회사를 진행했다.

이날 개막 퍼포먼스를 펼친 김연아는 “운동을 잘하고 못하고를 떠나 모두가 함께 참여하는 올림픽이라는 취지가 좋았다”며 “참여와 배려를 통해 학창 시절 친구들과 멋진 추억 만들고 운동과 조금 더 친해지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행사 참석 소감을 밝혔다.

이날 폐막식에는 ‘모두의 올림픽 종합우승’, ‘모두의 올림픽상’, ‘페어플레이상’을 포함해 종목별 시상이 이뤄졌다. 신인 걸그룹 ‘여자친구’의 축하공연도 열렸다.

한국 코카콜라와 한국청소년건강재단, 대한체육회,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가 함께 개최하는 ‘모두의 올림픽’은 코카콜라와 국제올림픽위원회(IOC)가 함께 진행하는 글로벌 프로그램 ‘올림픽 무브(Olympic Moves)’의 하나로 마련됐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하고 청소년들의 건강하고 활기찬 생활을 지원하고자 올해 국내 최초로 도입됐다.

한국 코카-콜라 이창엽 대표이사는 “청소년들이 한자리에 모여 올림픽 종목을 경험하고 올림픽 정신을 나누는 특별한 시간을 통해 운동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활기차고 건강한 청소년으로 성장하는 데 도움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