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5·18 진실규명 자문위 출범
광주시, 5·18 진실규명 자문위 출범
  • 광주 = 현중순 여성신문 통신원
  • 승인 2017.02.17 18:05
  • 수정 2017-02-21 1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 단체 등 전국 23명 구성…진상 국가보고서 발간 추진

 

518 진실규명자문위원회 ⓒ광주시청
518 진실규명자문위원회 ⓒ광주시청

5‧18민주화운동의 진실규명 로드맵과 추진방향 등을 자문하게 될 5‧18진실규명 자문위원회가 지난 15일 첫 회를 열고 활동에 들어갔다.

광주시는 이날 오후 5‧18민주화운동기록관에서 제1차 ‘5‧18 진실규명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자문위원회는 전국 5‧18 3단체, 5‧18기념재단, 5‧18 연구원, 변호사, 교수, 관련 전문가 23으로 구성됐다.

5‧18진실규명자문위의 이번 출범은 시민 발포를 명령한 자, 무장헬기 동원과 공중사격 원인, 암매장 여부 등 5‧18의 숨겨진 진실을 밝히겠다는 윤장현 시장의 의지에서 비롯됐다.

자문위원들은 “5월 단체 및 관련 기관과 손잡고 헬기 사격 등을 입증하기 위한 새로운 자료 등을 확보해 5‧18 진실규명이 완결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나의갑 5‧18진실규명지원단 자문관은 “대선 국면에서 모든 후보들이 새 정부에서 진상규명의 숙제를 받아갈 수 있도록 하는 등 이 시대 마지막 일이라고 생각하고 역사적 진실을 밝히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5‧18진실규명자문위원회는 5월단체 등 5‧18 당사자와 전문가의 힘을 모아 진상을 알리는 국가보고서 발간을 추진할 계획이다.

5‧18민주화운동은 1988년 국회 청문회에서 여야 합의가 이뤄지지 않아 진상보고서가 채택되지 않았다. 1966년 전두환‧노태우 재판에서도 5‧18당시 집단발포 명령자를 확정‧처벌하지 않아 미완의 과제로 남아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