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성숙 네이버 대표, 4년 연속 포천 선정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리더’
한성숙 네이버 대표, 4년 연속 포천 선정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리더’
  • 이세아 기자
  • 승인 2020.12.07 11:07
  • 수정 2020-12-07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성숙 네이버 대표 ⓒ네이버 제공
한성숙 네이버 대표 ⓒ네이버 제공

한성숙 네이버 대표가 미국 경제지 포천(Fortune)이 뽑은 ‘세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리더’에 올랐다. 취임한 2017년부터 매년 선정돼 올해로 4년째다.

포천은 2016년부터 매년 미국을 제외한 전 세계 지역에서 그해의 ‘가장 영향력 있는 여성 리더’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한 대표는 지난 4일 발표된 순위에서 36위에 올랐다. 앞서 2017년 41위, 2018년 36위, 2019년 39위였다. 2018년부터 이 순위에 이름을 올린 한국 기업인은 한 대표뿐이다.

포천은 한 대표가 “취임 이후 간편결제, e커머스, 클라우드 서비스 등을 확장해왔다. 이런 투자는 팬데믹으로 소비자들이 디지털 플랫폼으로 이주함에 따라 성과를 거두고 있다”며 올해 2분기 네이버 영업이익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6.7% 증가한 데 주목했다.

네이버는 포천이 선정한 ‘50대 유망 기업(The Future 50)’ 중 33위에 올랐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