홀덤펍·무인카페 영업제한...민간기업에 재택근무 권고
홀덤펍·무인카페 영업제한...민간기업에 재택근무 권고
  • 김규희 수습기자
  • 승인 2020.12.17 14:25
  • 수정 2020-12-17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리두기 단계 조정은 별도 논의중”

 

사진은 기사와 무관. ⓒ뉴시스·여성신문
오는 19일부터 홀덤펍에 집합금지가 내려진다. 사진은 기사와 무관. ⓒ뉴시스·여성신문

정부는 19일부터 술 마시며 카드게임하는 홀덤펍에 집합금지와 무인카페에 취식금지 행정명령을 발동한다. 또 민간기업에 재택근무를 권고한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전략기획반장은 17일 오전 정부세종청사에서 기자단 설명회를 열고 “서울 용산구 이태원 소재 홀덤펍 5개 등에서 집단감염이 발생해 9일 기준 24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며 “19일부터 28일까지 집합금지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홀덤펍은 대부분 ‘자유업’으로 등록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2.5단계 조치에도 방역 사각지대로 꼽혔다. 손님들은 밤 9시 이후 음식과 술을 먹지 않더라도 게임만 할 경우 새벽까지 홀덤펍을 이용할 수 있기 때문이다. 

손 반장은 “홀덤펍은 음식점, 오락실 등 다양한 업종이 섞였다”며 “이렇게 음식을 제공하면서 게임을 허용하는 곳을 찾아 집합금지할 것이다"고 밝혔다. 이어 "지자체에서 이 기준을 충족하는 곳을 찾으며 단속에 나설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정부는 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부터 카페 취식 및 착석이 금지되는 영업제한 조치를 무인카페까지 넓히기로 했다. 

민간기업에 재택근무를 권고했다. 손 반장은 “산업계와 논의해 민간기업에서 재택근무, 시차 출퇴근제 등을 적극적으로 활용해 밀집도를 최소화할 것을 권고한다”며 “원격수업 확대, 학원 집합금지 등으로 돌봄 공백이 발생해 맞벌이 부부에게 재택근무, 돌봄 휴가 우선 시행할 수 있도록 기업에 협조를 요청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손 반장은 “오늘(17일) 발표한 내용은 3단계 격상과는 무관한 내용”이라며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은 별도로 논의하고 준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