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여정부터 한예리∙김다미까지…한국 배우 200인 해외에 알린다
윤여정부터 한예리∙김다미까지…한국 배우 200인 해외에 알린다
  • 김규희 기자
  • 승인 2021.03.11 11:03
  • 수정 2021-03-11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진위, 코리안 액터스 200 웹페이지 15일부터 운영
영화 '미나리' 윤여정 ⓒ후크엔터테인먼트
배우 윤여정씨 ⓒ후크엔터테인먼트

영화진흥위원회(영진위)는 11일 한국 영화의 현재와 미래를 대표하는 배우 200인을 세계 영화계에 소개하는 '코리안 액터스 200'(KOREAN ACTORS 200) 스페셜 웹페이지를 운영한다고 밝혔다.

영진위는 지난 10년간 한국 영화 흥행작 출연여부, 영화제 수상여부, 독립영화 기여도 및 글로벌 프로젝트 참여도 등을 고려해 한국 영화를 대표하는 200인의 배우를 선정했다.

최근 '미나리'로 세계적인 스포트라이트를 받고 있는 윤여정과 한예리를 비롯해 아시아 스타로 자리매김한 김수현, 소지섭, 손예진, 송중기, 임윤아, 현빈부터 연기파 배우로 입지를 다지고 있는 김서형, 곽도원, 문소리, 조진웅 그리고 한국 영화의 미래를 책임질 젊은 배우들 김다미, 류준열, 이솜, 정해인 등이 이름을 올렸다.

200인의 배우는 15일부터 온라인 스페셜 웹페이지를 통해 매주 20인씩 공개된다.

각 배우에 관한 자세한 소개와 배우의 특징을 살린 사진, 배우별 대표작 필모그래피 동영상이 함께 수록될 예정이다.

인물 촬영은 김중만∙안성진 작가가 맡았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