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저소득층 위한 무료 세탁서비스 제공
송파구, 저소득층 위한 무료 세탁서비스 제공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03.18 10:21
  • 수정 2021-03-18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거노인, 중증장애인 등 대상
송파 무료 빨래터-방문 수거부터 배달까지
ⓒ송파구청
세탁물을 방문 수거하는 모습. ⓒ송파구청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어려운 이웃에게 무료 세탁서비스를 제공하는 빨래터를 열었다.

구는 송파1동 행복울타리와 함께 송파1동주민센터 4층에 ‘송파나루 기쁨드림 빨래터(이하 빨래터)’를 조성했다고 17일 밝혔다.

빨래터를 통해 구는 거동이 불편한 이웃을 대상으로 무료 세탁서비스를 제공한다. 주민센터 복지담당자와 송파1동 행복울타리 회원들이 직접 방문 수거, 세탁 후 배달까지 하는 맞춤서비스다. 혼자서는 빨래가 힘든 이불, 담요 등의 침구류가 주요 대상이다.

빨래터는 세탁기(21kg) 1대, 건조기(14kg) 1대와 각종 세제류를 갖추고 있다. 지역에서 이웃사랑을 실천하는 힘찬병원과 잠실주유소에서 물품을 후원했다.

송파1동 내 독거노인 및 중증장애인 등 560여 가구, 820여 명이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구는 세탁물 수거 및 배송을 위한 가정방문으로 어려운 이웃의 안부를 확인하고, 다양한 복지욕구 등을 경청하며 복지서비스 다각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했다.

이 밖에도 구는 송파1동 행복울타리를 통해 지역 내 빵집을 복지자원으로 발굴해 세탁서비스 대상자 방문 시 빵을 함께 제공하고, 위기가구 지속 발굴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에도 힘쓸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한 빨래터 조성에 도움을 준 주민과 후원단체에 감사를 전한다”며 “빨래터 등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지속 발굴해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이웃을 되돌아보고, 함께 살아가는 살기 좋은 송파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