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군 대대장이 여군 상대로 상습 성범죄…보직 해임
육군 대대장이 여군 상대로 상습 성범죄…보직 해임
  • 전성운 기자
  • 승인 2021.06.10 10:37
  • 수정 2021-06-10 1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 국방부 청사 별관 ⓒ뉴시스
서울 국방부 청사 별관 ⓒ뉴시스

여군들을 상대로 상습적으로 성범죄를 저지른 육군 대대장이 보직 해임됐다.

9일 육군 중앙수사단은 강원 모 부대 대대장인 A중령에 대해 강제추행∙희롱(성폭력 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등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다고 밝혔다.

A중령은 출근이 금지된 데 이어 보직 해임된 채 군단 보충대로 인사조치됐다.

A중령은 사무실 등에서 위관급 여군 장교 1명과 여군 부사관 2명 등을 말로 희롱하고 부적절한 신체 접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지난달 10일 사단장 이메일로 여성 장교의 성추행 피해 신고가 접수됐다.

해당 부대 양성평등상담관이 피해자 약식조사 후 육군본부에 알렸고 다음날 남영신 육군 참모총장에게 보고된 것으로 전해졌다.

수사를 진행 중인 육군 중앙수사단은 A 중령이 대대장 신분이라는 점을 고려해 피해자가 더 있는지 여죄를 추궁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육군 측은 “수사 결과에 따라 관련 법규에 의거 엄정 조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