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초구, 8월 청년예술인 작품 도심 곳곳 전시
서초구, 8월 청년예술인 작품 도심 곳곳 전시
  • 고은성 네트워크팀 기자
  • 승인 2021.07.26 18:12
  • 수정 2021-07-27 14: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작가 20인 작품 58점 전시

서초구(구청장 조은희)가 8월을 맞아 청년예술인들과 손잡고 도심 곳곳에 다양한 전시공간을 마련한다.

먼저, 구는 청년 예술작가들에게 활동의 기회를 주고 카페 운영자와 주민들에게 문화공간을 제공하는 ‘청년 갤러리 카페’ 2차 전시를 8월 27일까지 연다.

지난 2019년 시작한 ‘청년 갤러리 카페’는 지역 내 청년 예술작가들을 응원하는 카페 20개소의 도움으로 진행되고 있다. 이번 8월 전시에서는 청년작가 20인의 작품 58점이 카페 곳곳에 선보일 예정이다. 이 중에 발달장애 청년작가 3명의 작품 9점도 카페 3개소에서 선보인다.

전시된 작품들은 판매도 가능해 직접 구매도 가능하다. 카페 내에는 전시 작품이 새겨져 있는 컵홀더도 만나볼 수 있다. 예술의전당 앞 지하보도에 위치한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에서 다양한 문화·예술 전시도 열린다. 

청년갤러리카페 내부 ⓒ서초구청
청년갤러리카페 전시 모습 ⓒ서초구청

이번 전시는 ‘타인의 방’ 이라는 주제로 버려진 재활용품(플라스틱, 뚜껑, 비닐 등)을 작가의 손길을 거쳐 재탄생한 업사이클링 기획전으로 구성됐다. 8월3~28일까지 진행되는 이번 기획전은 ‘서리풀청년아트갤러리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으로도 감상할 수 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초구청
조은희 서초구청장 ⓒ서초구청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주민들이 청년 예술작가들의 작품을 통해 위안과 희망을 얻을 수 있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청년예술가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마음껏 재능을 펼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