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여성가족재단-서울동작경찰서 “여성‧아동 안전 함께 책임”
서울시여성가족재단-서울동작경찰서 “여성‧아동 안전 함께 책임”
  • 이하나 기자
  • 승인 2021.10.17 16:58
  • 수정 2021-10-17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과 서울동작경찰서는 14일 안전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
서울시여성가족재단과 서울동작경찰서는 14일 안전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

서울시여성가족재단(대표이사 정연정)과 서울동작경찰서(서장 여진용)는 14일 안전 협력 체계 구축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로 두 기관은 서울여성플라자와 스페이스살림의 안전 인프라 구축을 위한 선제적 범죄예방 및 조기 대응체계를 마련하기로 했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은 기관 내 순찰차 전용 주차공간과 경찰관 대기장소 조성, 치안 사각지대 발굴, 범죄 의심자 발견 시 신고체계 마련 등 동작경찰서와 긴밀한 협력환경을 구축한다.

서울동작경찰서는 야간시간대 특별 순찰을 하는 등 순찰활동을 통한 범죄예방 활동을 강화하고 범죄 불안요인 및 범죄 사각지대를 찾는 등 치안 안전망을 구축할 예정이다.

디지털 성범죄 예방 등 공동 치안활동도 추진한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 운영시설 내 공중화장실 불법카메라를 공동 점검하고 모니터링하며 범죄 취약구역도 공동 순찰한다.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은 서울동작경찰서 경찰관 대상으로 성인지 교육 및 폭력예방 의식 확산 교육을 진행할 예정이다.

정연정 서울시여성가족재단 대표이사는 “서울시여성가족재단은 관계 기관들과 함께 앞으로도 지역자원 연계를 통해 더욱더 촘촘한 안전네트워크를 형성하고 확산하는데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