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동시, 공공 부문에 서민일자리 창출
안동시, 공공 부문에 서민일자리 창출
  • 권은주 기자 대구경북 취재본부
  • 승인 2010.02.19 09:58
  • 수정 2010-02-19 09: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동시(시장 김휘동)는 사회적으로 어려운 경제 여건을 감안해 공공부문 일자리 창출이 가능한 모든 분야에 서민 일자리를 중점적으로 확대해가기로 했다.

시는 산림 가꾸기, 공공근로 등 28개 분야에 607명의 일자리를 마련했으나 최근 유럽발 재정위기 등 전 세계적으로 경제위기 회복이 어려울 것으로 판단, 21개 공공부문에 2000여 명의 일자리를 추가로 마련할 계획이다.

주요 일자리 창출 분야 중 아동 돌보미 교사, 장애가정 내 비장애 아동 발달서비스, 아동 인지능력 향상 서비스 등 지역 사회서비스 사업에 기존 110명에서 130명으로, 산불예방활동에 기존 51명에서 161명으로, 공공근로사업에 기존 70명에서 220명으로 수를 늘리는 등  사회적으로 유용한 공공분야에 일자리를 중점 확대했다.

특히 고령화 사회 노인들의 안정적 생활을 위한 노인 일자리도 40명에서 1064명으로 늘렸으며, 저소득층과 여성 등 취업 애로 계층의 일자리 지원을 위해 공공근로 사업과 희망근로사업도 확대 추진할 계획이다.

안동시 관계자는 “올해 꽃길 조성, 등산로 정비, 산림예찰방제단 등 녹색사업과 주차단속 요원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지속적으로 서민 일자리를 확보할 계획과 장기적으로 유관기관과 유기적 협조체제를 통해 서민 일자리가 더 많이 창출될 수 있도록 전 행정력을 모을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마음에 드셨나요?

여성신문은 1988년 창간 이후 여성 인권 신장과 성평등 실현을 위해 노력해 온 국내 최초, 세계 유일의 여성 이슈 주간 정론지 입니다.
여성신문은 여성들의 더 나은 삶을 위해 여성의 '안전, 사회적 지위, 현명한 소비, 건강한 가족'의 영역에서 희망 콘텐츠를 발굴, 전파하고 있습니다.
저희 기사가 마음에 드셨다면 좋은 기사 후원하기를 해주세요.
여러분의 후원은 여성신문이 앞으로도 이 땅의 여성을 위해 활동 할 수 있도록 합니다.

여성신문 좋은 기사 후원하기


※ 소중한 후원금은 더 좋은 기사를 만드는데 쓰겠습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